전화번호안내

031-423-8575

0

진료시간안내

일요일·공휴일 휴진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

진료시간보기

  • 평 일 오전9:00 ~ 오후6:00
  • 토요일 오전9:00 ~ 오후3:00
  • 점 심 오후1:00 ~ 오후2:00
  • 목요일 오전9:00 ~ 오후1:00

건강강좌

Home _ 의료정보 _ 건강강좌

제목

임신 중 비타민 D 부족, 자녀의 아토피 피부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생애 초기 아토피 피부염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서 임신 기간 동안 적정한 비타민 d 농도를 유지할 것을 권고했다.

소아 호흡기·알레르기 질환 발생 추이 및 원인 규명을 위해 장기추적 연구를 진행하는 cocoa(the cohort for childhood origin of asthma and allergic diseases study)에서는 출생아 955명의 제대혈 비타민 d 농도를 조사한 후, 생후 3세가 되었을 때까지의 아토피피부염 경과를 분석했다.

임산부

연구 결과 제대혈 비타민 d 농도가 10.0ng/ml 미만(중증 결핍 수준)이면 생애 처음 3년 동안 아토피 피부염의 증상 발생 위험이 2.77배, 진단 위험이 2.89배, 치료 위험이 1.46배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소아 아토피 피부염군(10명) 및 정상군(10명)의 후성 유전체(후천적인 조절로 유전자 발현이 제어된 유전체) 분석 결과, 아토피의 원인 중 하나인 산화스트레스 관련 유전자 mical3(microtubule-associated monooxygenase, calponin and lim domain containing 3)의 dna 메틸화 정도가 군 간 차이가 있으며, 비타민 d 정상, 아토피피부염이 없는 군에 비하여 비타민 d 결핍, 아토피 피부염군에서 mical3 유전자의 발현이 3.15배 증가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 연구결과는 임신 중 비타민 d 보충 또는 결핍 등 후천적인 조절작용에 의하여 산화스트레스 유전자 발현이 제어된다는 것을 보여주며, 아토피 피부염 예방 및 새로운 치료방법 개발에 활용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비타민 d는 햇볕을 쬐거나 음식을 먹으면 자연스럽게 흡수할 수 있다. 하지만 거동이 불편한 임부의 경우 자주 외출하기가 쉽지 않고 겨울철에는 햇볕을 많이 받을 수 없어 임부의 비타민 d 농도가 낮아진다.

따라서, 임부는 체내 적정 비타민 d 농도 유지를 위하여 오전 10시에서 오후 3시 사이 약 5~30분 이내 일주일에 최소 2회 이상 햇볕을 쬐는 것이 효과적이며 고등어, 멸치, 건표고 버섯, 달걀노른자 등 비타민 d 함유 식품을 균형 있게 섭취하는 것이 필요하다.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생애 초기 아토피피부염 발생 연관 요인 중 하나로 제대혈 비타민 d 결핍이 확인됨에 따라, 출생 후 생애 초기 아토피 피부염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서 임신 초기부터 비타민 d 관리에 관심을 가지고 적정한 비타민 d 농도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의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