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안내

031-423-8575

0

진료시간안내

일요일·공휴일 휴진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

진료시간보기

  • 평 일 오전9:00 ~ 오후6:00
  • 토요일 오전9:00 ~ 오후2:00
  • 점 심 오후1:00 ~ 오후2:00
  • 목요일 오전9:00 ~ 오후1:00

건강강좌

Home _ 의료정보 _ 건강강좌

제목

우리 아기 태동, 괜찮은 걸까?

대개 임신 19주 이후부터 엄마는 아기의 태동을 느끼기 시작한다. 이는 아기가 잘 자라고 있다는 신호이며, 태아는 약하게 톡톡 건드리는 듯한 움직임부터 활발하게 구르는 느낌까지 다양한 신호를 엄마에게 보낸다. 태아의 운동성은 보통 34주까지 활발하게 증가하다 이 이후로는 감소하는데, 아기의 움직임에 주의를 기울이면 중요한 변화를 알아차리는 데 도움이 된다.

옆으로 누워 태동을 느끼는 여성

미국 임신 협회 american pregnancy association에 따르면 대개 엄마가 식사를 하거나 달콤한 음식, 차가운 것을 먹으면 태아가 활발히 움직이며 엄마가 신체활동을 한 후에도 큰 움직임을 보인다고 한다. 또한 태아의 움직임은 혈당 수치와 배고픔에도 영향을 받는데, 특히 오후 9시에서 오전 1시 사이에 신호를 강하게 보낼 수 있다.

세계보건기구 who는 매일 태아의 움직임을 살피고 횟수를 체크하는 것은 권장하지 않지만, 태동에 대한 중요성을 알고 움직임 감소에 대해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설명한 바 있다. 일반적으로는 2시간 동안 10번 정도의 태동을 느껴야 하며 태아의 움직임이 이에 미치지 못하면 병원으로 가서 검사를 받아봐야 한다. 또한 3~4일 동안 지켜봤을 때 기존의 태동과 큰 차이가 있는 움직임이 느껴진다면 의료진에게 확인을 받을 것을 권한다.

태아의 움직임을 기록할 때는 일반적으로 태동을 느꼈던 시간에 가장 편안한 자세로 앉거나 누운 후 배꼽 근처에 손을 얹어 태아가 얼마나 어떻게 움직이는지 살피자. 움직임 유형, 강도, 횟수, 시간 등을 노트나 핸드폰 어플리케이션, 컴퓨터 파일 등에 꾸준히 기록하면 태동의 변화 과정과 패턴을 한눈에 볼 수 있어 움직임이 달라졌을 때 빠르게 대처하고 진료 시에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의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