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배경이미지

전화번호안내

031-423-8575

0

진료시간안내

일요일·공휴일 휴진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

진료시간보기

  • 평 일 오전9:00 ~ 오후6:00
  • 토요일 오전9:00 ~ 오후3:00
  • 점 심 오후1:00 ~ 오후2:00
  • 목요일 오전9:00 ~ 오후1:00

건강칼럼

Home _ 의료정보 _ 건강칼럼

제목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불법 유통 유산 유도제 ‘미프진

대한산부인과의사회 피임생리연구회는 유산 유도제인 ‘미프진’의 불법 유통과 약제의 안전성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다.

미프진은 임신 초기에 착상된 수정란에 영양공급을 차단하여 자궁내막에서 분리하고, 분리된 수정란을 자궁을 수축시켜 밖으로 밀어내는 방식으로 유산을 유도하는 약이다.

미프진 합법화를 주장하는 단체들은 임신 중절을 위해 마취나 수술이 필요 없고, 수정란이 자연배출 돼 장기 손상 우려가 적으며, 62개국에서 허가되었다는 것을 근거로 들고 있다.

그러나 피임생리연구회 조병구 위원(에비뉴여성의원 원장)은 “미프진은 미국 fda(식품의약품안전국)에서도 의사의 진찰과 처방, 복용 후 관찰 등이 필요한 전문의약품으로 허가를 받았으며, 처방에 대해서는 법률에 따라 엄격하게 제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임신테스트기를 들고 있는 여성

미국 fda는 미프진 처방 대상을 산부인과 초음파 검사 등을 통해 반드시 임신 7주 내로 확진 받은 여성으로만 제한하고 있다. 또한 처방전을 받기 전에는 △미프진 복용 시 대량출혈로 인한 응급 수술로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는 점과 △심한 감염이나 자궁외임신으로 인한 복통과 고열이 생겼을 때 즉시 산부인과 검사를 받아야 한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산부인과 진료를 받지 않았을 경우 모든 책임을 환자 본인이 지겠다는 점 등에 대해 동의를 해야만 한다.

미프진은 임신 10주 이상인 여성이 복용할 경우 수혈이 필요할 만큼의 심각한 출혈이 발생할 우려가 있고, 임신 7주 이내라도 복용 시 구토, 설사, 두통, 현기증, 요통, 심한 복통, 하혈 등의 증상이 동반될 수 있으며, 복통과 출혈에도 불구하고 유산이 되지 않거나 불완전 유산이 될 가능성이 있는 등 여러 부작용 우려가 있다. 특히 불완전 유산은 임신 초기 인공중절 수술보다 출혈, 염증, 자궁 손상 등 부작용의 위험성이 크고, 자궁 적출을 해야 할 정도로 심각한 후유증을 남길 수 있다.

미국에서도 미프진의 온라인 주문은 불법인 상황이며, 현재 우리나라에서 온라인 등을 통해 유통 중인 미프진 관련 약품들도 모두 불법 의약품이다.

조병구 위원은 “위험한 유산 유도제에 의지할 것이 아니라 원치 않는 임신 전에 경구피임약, 피임주사 등 자신에 맞는 피임방법을 선택해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필요시 응급피임약을 처방받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응급피임약은 성관계 후 72시간 이내에 복용해야 하며, 24시간 이내 복용 시에는 95%던 피임 성공률이 72시간 후 복용 때는 58%로 떨어지기 때문에 가능한 한 빨리 복용하고, 복용 후에도 임신 중지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의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