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안내

031-423-8575

0

진료시간안내

일요일·공휴일 휴진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

진료시간보기

  • 평 일 오전9:00 ~ 오후6:00
  • 토요일 오전9:00 ~ 오후3:00
  • 점 심 오후1:00 ~ 오후2:00
  • 목요일 오전9:00 ~ 오후1:00

건강강좌

Home _ 의료정보 _ 건강강좌

제목

잠이 솔솔~ 숙면을 돕는 음료 4

잠이 오지 않을 때 당신은 무엇을 하는가? 술 마시기? 아니면 몸을 피곤하게 만들어서 잠을 자겠다고 하며 달밤에 체조? 하지만, 이러한 노력은 오히려 수면을 방해해 불면증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는 사실을 아는지. 잠을 못 자 피곤한 당신을 위해 의학포털 사이트 medical daily에서는 숙면에 도움 되는 음료를 소개한다. 오늘 밤은 달밤에 체조보다 음료 한 잔 마시면서 수면 준비를 해 보는 건 어떨까?

불면증인 여성

△ 따뜻하고 향긋한 ‘카모마일 차’

국화과 식물 중 하나인 카모마일은 가벼운 진정작용을 가지고 있어 긴장을 풀어준다. 그리고 스트레스와 피로를 완화하여 편안하게 잠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한 연구에서는, 대상자에게 28일 동안 카모마일 추출물 400mg을 섭취하도록 했더니, 부작용 없이 수면의 질이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 독특한 향기의 ‘발레리안 차’

우리나라에서는 쥐오줌풀로 불리는 발레리안 뿌리는 오래전부터 불안, 불면증, 우울증의 자연치료 요법으로 사용되어 왔다.

발레리안의 뿌리는 특유의 독특한 향을 지니고 있다. 이는 발레르산, 발레르산트리에스텔, 알칼로이드가 함유되어 있기 때문인데, 이 성분이 체내로 들어가면 진정효과를 발휘한다고 한다.

한 연구에서는 폐경기 불면증을 겪는 여성을 대상으로 4주 동안 매일 2회 530mg의 발레리안 캡슐을 복용하게 했는데, 그 결과 수면의 질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 달콤한 수면유도제 ‘체리 주스’

체리에는 수면에 도움을 주는 멜라토닌 성분이 풍부해 불면증 완화에 효과적이다. 멜라토닌은 체내에서 분비가 적은 호르몬 중 하나인데, 말린 체리 100g에는 무려 7mg의 멜라토닌이 들어 있다.

한 연구에서는 대상자에게 체리 주스 480ml를 2주 동안 매일 마시게 했더니, 수면시간이 84분 길어지고 수면 만족도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뼈뿐만 아니라 잠까지 책임지는 ‘우유’

우유에는 수면을 유도하는 트립토판과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을 주는 칼슘이 풍부해 불면증 해소에 도움을 준다. 이 때문에 잠들기 전 우유를 따뜻하게 데워 마시면 잠을 편히 잘 수 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의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