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안내

031-423-8575

0

진료시간안내

일요일·공휴일 휴진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

진료시간보기

  • 평 일 오전9:00 ~ 오후6:00
  • 토요일 오전9:00 ~ 오후2:00
  • 점 심 오후1:00 ~ 오후2:00
  • 목요일 오전9:00 ~ 오후1:00

건강강좌

Home _ 의료정보 _ 건강강좌

제목

요실금이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이유

재채기를 하거나, 점프할 때 갑자기 찔끔 나오는 소변은 당황스럽기 그지없다. 본인의 의지와 관계없이 소변이 나오는 증상인 ‘요실금’은 우리나라 여성의 약 40%가 경험하는 질환으로, 특히 중년 이후의 여성이나 신경성 질환 환자, 노인 등에게서 많이 나타난다.

여성 요실금

나는 어떤 요실금일까?

요실금이 생기는 기본적인 원인은 방광이나 요도 기능이 저하되기 때문이다. 증상이나 원인에 따라 요실금은 크게 복압성 요실금, 절박성 요실금, 혼합성 요실금 등으로 나뉘는데, 이중 복압성 요실금은 전체 요실금의 80~90%를 차지한다. 복압성 요실금은 기침이나 재채기, 줄넘기 등 갑작스럽게 복압이 증가할 때 방광의 수축 없이 소변이 누출되는 현상으로, 분만이나 노화 등으로 골반 근육이 약화하면 복압이 증가할 때 방광과 요도를 충분히 지지해주지 못하거나 소변이 새지 않게 막아주는 요도괄약근이 약해져서 발생한다. 증상이 심하면 천천히 걷거나 앉아있는 상태에서도 소변이 나오기도 한다.

요실금의 20~30%를 차지하는 절박성 요실금은 소변이 마려운 순간 누출이 발생하는 증상이다. 절박성 요실금은 급성 방광염이나 신경질환, 방광출구폐색과 같은 질병이 원인이 되기도 하지만, 다른 질병이 동반되지 않은 채 단순히 방광 근육 주위 신경이 과민해져 생기는 경우도 많다.

왜 유독 여성에게 잘 나타날까

여성에게 요실금이 잘 생기는 이유는 방광이나 요도 기능이 남성에 비해 쉽게 저하되기 때문이다. 방광은 소변의 저장과 배출을 담당하는 속이 빈 주머니와 같은 근육 기관이며, 요도는 방광에 모인 소변이 배출되는 관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요실금이 잘 발생하는 이유는 남성보다 요도가 짧고, 출산 등으로 골반이 처지는 중 요도나 방광 기능이 약해지기 쉬워져서다.

특히 여성의 요실금에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것이 바로 ‘출산’인데, 출산을 하면 골반 근육이 약해지면서 방광과 요도가 처지게 되고, 이러한 현상은 나이가 들수록 더 심해진다.

요실금은 대체로 출산 이후나 40대 이상의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편이지만, 최근에는 젊은 여성 중에서도 요실금으로 고민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이는 평소 생활습관 때문인데, 커피와 같은 카페인이 많이 들어 있는 음료를 많이 섭취하거나 다리를 꼬고 앉는 습관 등은 요실금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 또한 자극적이고 매운 음식, 주스와 같이 산도가 높은 음료를 즐기거나, 흡연이나 너무 격렬한 운동 등도 복부 압력을 높여 요실금을 일으킬 수 있다.

요실금은 창피하다고 생각해 치료를 미루거나 감추는 경우가 많은데, 방치하면 만성적으로 진행할 수 있고 치료가 더욱 어려워질 수 있으므로, 최대한 빨리 적극적으로 치료에 임하고, 생활습관을 개선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의료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