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안내

031-423-8575

0

진료시간안내

일요일·공휴일 휴진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

진료시간보기

  • 평 일 오전9:00 ~ 오후6:00
  • 토요일 오전9:00 ~ 오후3:00
  • 점 심 오후1:00 ~ 오후2:00
  • 목요일 오전9:00 ~ 오후1:00

건강칼럼

Home _ 의료정보 _ 건강칼럼

제목

“임신 중 접종으로 아기 아토피, 알레르기 예방 가능

임신 중 접종으로 아기가 꽃가루, 식품 알레르기와 천식, 아토피 피부염 등 알레르기 체질이 되지 않도록 하는 예방접종이 그 효과가 입증됐다.

일본 국립성육의료연구센터 연구팀은 쥐 실험을 통해 이와 같은 사실을 밝혀냈다.

주사

알레르기 체질 여부는 생후 3개월까지 면역 글로불린 e(ige)라는 물질을 많이 만드는지에 달려 있다. ige는 꽃가루와 음식, 진드기 등과 반응하여 피부염과 천식 등을 유발한다.

연구팀은 태아와 유아기에만 나타나는 ‘mige 양성 b 세포'에 주목하고 이 세포의 표면에 있는 ige에 꽃가루나 음식 등의 원인 물질(알레르겐)이 결합하면 ige를 대량으로 생성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이 ige에 특수 약물을 결합시키면 이른바 ‘세포 자살 스위치’가 생겨 평생 ige를 만들지 못하게 된다.

임신한 쥐에 이 약물을 주사하자 태아 쥐의 체내에서는 ige가 거의 증가하지 않는 것이 확인됐다. 연구팀은 약물이 모체로부터 탯줄을 통해 태아에게 보내져 mige 양성 b 세포가 사멸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그 효과는 마우스가 태어난 후 성체가 되어서도 지속됐으며, 다른 악영향이 없다는 사실도 확인했다.

이 예방접종은 인체에 대한 임상 효과와 안전성을 검증한 후 몇 년 내 실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일본 아사히신문 등 외신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의료정보